> 뉴스 > 정책
CMA, 28일부터 미주서비스 개시
프랑스 선사인 CMA가 미주서비스를 개시한다.
물류신문 | webmaster@klnews.co.kr   1999년 06월 15일 (화) 00:00:00
CMA는 기존의 NCJ(North China/Japan/Korea/Mediterranean)항로를 연장 태평양항로를 추가해 오는 28일부터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CMA는 5척의 컨테이너선을 투입, 미국 서안의 주요항과 그 외의 항에 기항한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중국 화물은 CMA 선대를 통해 미 서안으로 직접 수송된다.

CMA의 NCJ + 태평양항로 기항루트는 사우스햄프턴(영국)-로테르담(네덜란드)-Le Havre(프랑스)-Marsaxlokk(몰타)-자카르타-싱가폴-Chiwan-홍콩-샹하이-LA-오클랜드-가와사키-고베-하카타-부산-인천-Xingang-Dalian-킹따오-Xiamen-Port Klang-Damietta- Marsaxlokk-사우스햄프턴로 1라운드 운항시간은 105일이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물류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20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