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책
한진해운, 세계 최대형 LNG선 운항
국적 LNG 7호선, 오만으로부터 년간 65만톤 수송
물류신문 | webmaster@klnews.co.kr   1999년 06월 13일 (일) 00:00:00
세계 최대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이 오는 7월 한진중공업의 기술로 탄생해 국적외항선사인 한진해운에 의해 운항된다.
한진해운이 발주, 한진중공업이 건조한 세계 최대 크기의 멤브레인형 LNG선이 지난 11일 한진중공업(대표 송영수) 부산 영도조선소에서 한진해운 조수호 사장, 한진중공업 송영수 사장 등 한진그룹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진 무스카트''호로 명명됐다. MUSCAT는 이 선박이 LNG를 수송해올 오만의 도시중 하나다.
한진중공업이 건조하고 한진해운이 운항하게 될 ''한진 무스타크''호는 길이 280미터, 폭 43미터, 깊이 26.2미터, 속력 20.3노트에 화물적재 용량이 약 13만8,366입방미터인 세계 최대 LNG 운반선. 종전 세계 최대 LNG선은 일본 미쓰비시중공업이 건조한 ''ALWAJBAH''호로 13만7,500입방미터 크기였다.
이 선박은 최고의 조선기술을 요하는 멤브레인형으로 영하 163도 상태의 LNG를 안전하게 수송할 수 있는 완벽한 이중단열구조로 설계 시공됐으며 초저온 양하역설비 및 주 추진기관의 완전 자동화를 실현시킨 고도의 안전성과 최첨단 자동화 설비를 갖춘 선박이다.
이 선박은 가스 시운전을 거쳐 오는 7월 운항선사인 한진해운에 인도돼 무공해 청정 연료인 LNG를 2024년까지 오만으로부터 국내로 수송하게 된다. 항차당 6만5천톤씩 년간 65만톤의 LNG를 오만에서 인천 및 평택인수기지로 수송하게 되며 이는 국내 전체 소요량의 약 20여일분이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물류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20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