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책
KL-Net 국제 전화.팩스서비스 실시
넥스텔레콤과 망연동 통해 이달부터
물류신문 | webmaster@klnews.co.kr   1999년 06월 12일 (토) 00:00:00
한국물류정보통신(주)(KL-Net, 대표이사 임종국)는 해운.물류업계에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별정통신 사업자인 (주)넥스텔레콤(대표이사 조준구)과 손잡고 국제전화.팩스서비스 제공에 들어갔다.
KL-Net은 최근 넥스텔레콤과 상호 프레임 릴레이(Frame Relay)망 연동을 통해 KL-Net의 서울, 대구, 부산, 대전, 광주지역 노드와 넥스텔레콤의 ATG(Asia Telecom Group, 호주.일본.뉴질랜드.필리핀.대만.홍콩.동남아 등)를 연결했다. KL-Net은 서비스 제공에 앞서 10여개 관련업체를 대상으로 지난 4월 10일부터 1개월간 통화품질에 대한 검증을 가진 결과 매우 양호하다는 결과를 얻어 6월부터 본격적인 서비스를 개시했다.
KL-Net은 타업체의 국제전화요금과 비교할 때 최고 71%까지 저렴하기 때문에 단연 국내 최저요금을 자랑한다고 밝혔다.
이용방법은 전화번호 3478-7800을 먼저 누른후 사용자 번호(10자리, 핀 넘버로 개인.업체식별번호)와 상대국가 지역번호를 누른면 된다. 그러나 오토 다이얼 장치를 부착하면 기존에 사용하고 있는 국제전화 회선을 사용해도 자동으로 KL-Net의 3478-7800으로 자동연결된다. 오토다이얼 장치는 KL-Net 고객지원팀으로 연락하면 무상으로 장착이 가능하다.
한편 이와 관련해 KL-Net 관계자는 "국제전화서비스를 통해 고객의 통신비를 절감하는 등 한 차원 높은 고객만족서비스를 실현할 수 있게 됐으며 서비스 다각화를 통해 21세기 종합물류정보통신업체로서의 입지를 다질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KL-Net 국제전화서비스에 대한 문의는 K-Net 고객지원팀 02-538-6000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물류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20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