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화주SCM
쿠팡 마켓플레이스, 중소셀러들과 최고 호흡
연AI 통한 판매 분석등 최고 콜라보 보여 매출 1억 판매자 크게 증가
손정우 기자 | 2315news@klnews.co.kr   2020년 03월 30일 (월) 13:05:51

   
 
   
 
국내 이커머스 유통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쿠팡 마켓플레스에 참여하고 있는 중소셀러들이 지난해 연매출 1억 원 이상을 올리는 비율을 전년 대비 110% 높여 쿠팡과의 최고 호흡을 보여주고 있다.

이처럼 쿠팡 마켓플레이스 판매자들의 매출이 증가한 배경은 판매자와 쿠팡의 협업 덕분이다. 관련 매출 분석 결과에 따르면, 2019년에 쿠팡 오픈마켓에서 1억 원 이상 매출을 기록한 판매자 수는 2018년 대비 110% 증가했다. 이 같은 수치는 전년 증가수치와 비교해 65.5% 더 높은 것.

이는 쿠팡 마켓플레이스의 1억 이상 판매자 증가가 1인 판매자, 중소 셀러를 중심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음을 의미하며, 쿠팡의 충성고객과 방문자들로 인해 새로 사업을 시작하는 이커머스 판매자들의 매출을 견인하고 있기 때문이란 평가다. 이에 따라 이들의 선전은 쿠팡의 성장에도 기여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고 있는 셈이다.

한편 연매출 1억 원 이상 판매자는 가구, 인테리어 등 홈 카테고리가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의류, 음료, 식품&건강 카테고리 순이었으며, 이는 전문 카테고리에서 생활용품까지 다양한 분야의 중소 셀러 상품들이 고객의 인기를 얻고 있음을 의미한다. 쿠팡 관계자는 “오픈마켓에서 연매출을 1억 원은 하나의 분기점으로 인식된다”며 “연매출 1억 원은 쉽지 않지만, 이후에는 성장에 탄력을 받아 더 큰 매출로 이어진다”고 전했다. 특히 오픈마켓은 적은 비용으로 사업을 시작할 수 있고, 진입장벽이 상대적으로 낮을 뿐 아니라 최종 물류서비스도 고객들의 신뢰를 높이는 요인으로 작용한다.

쿠팡 관계자는 “유독 중소 판매자들의 매출 성장이 눈에 띄는 이유는 판매자의 매출 성장을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때문”이라며 “판매자 관리센터 (Wing)에서는 AI 코칭 서비스를 통해 판매 상품별 현황을 자동으로 분석해 매출증대를 위한 맞춤 팁을 실시간으로 보여주기도 하고, 이외에 쿠팡 오픈마켓에서 성공적 매출을 경험한 멘토들로 구성된 ‘판매자 앰버서더’의 성공노하우 인터뷰와 온라인 판매에 유용한 각종 정보 등을 웹사이트와 블로그 등 다양한 채널에서 정기적으로 제공하는 것도 성공요인”이라고 말했다.

티파니 곤잘레스 쿠팡 시니어 디렉터는 “쿠팡의 성장과 함께 오픈마켓인 쿠팡 마켓플레이스 또한 큰 성장세가 이번 결과로 입증됐다”며 “더 많은 중소 판매자가 유통과 전천후 물류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쿠팡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매출 확대 기회를 잡기 바란다”고 전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손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20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