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육상철도
메쉬코리아, 주요 커피 브랜드 배송 시작
신속·정확한 서비스 통해 최적의 상태로 배송
석한글 기자 | hangeul89109@klnews.co.kr   2019년 06월 11일 (화) 09:40:40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국내 주요 커피 브랜드와 배소 계약을 맺고 배송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메쉬코리아는 ‘이디야커피’, ‘카페베네’, ‘셀렉토커피’ 등 국내 커피 브랜드에 프리미엄 배송 서비스 ‘부릉 프라임(VROONG Prime)’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소비자들이 회사나 집에서도 음료를 보다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메쉬코리아는 지난해 설빙 전 매장 배송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쥬씨, 공차, 배스킨라빈스, 파리바게트 등 다양한 디저트·음료 브랜드와 계약을 맺고 배송 서비스를 확대해왔다. 특히 음식 중심의 배송에서 디저트와 음료, H&B까지 배송 카테고리를 확장해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다.

김희종 메쉬코리아 법인사업본부장은 “음식뿐 아니라 디저트 등 다양한 식음료의 배송을 원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고객사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고 있다”면서, “국내 대표 커피 브랜드의 신선하고 맛있는 음료를 소비자가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곳에서 즐길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석한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9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