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BIz&Info
한샘, 신세계아이앤씨 손잡고 홈 IoT 진출 나서
구글 인공지능 기술 접목…국내 인테리어 가구사 중 유일
김재황 기자 | jhzzwang@klnews.co.kr   2019년 05월 14일 (화) 12:11:55
   

종합 홈인테리어 전문기업 ㈜한샘(대표이사 최양하)이 신세계아이앤씨(신세계I&C, 대표 김장욱)와 손잡고 홈 IoT 시장 진출에 본격 나선다.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한샘과 신세계아이앤씨는 △홈 IoT 관련 상품과 서비스 공동개발과 기술지원 △교육과 마케팅 등의 긴밀한 협조 등의 내용을 담은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샘은 평소에는 거울처럼 쓸 수 있는 ‘미러TV’와 부엌 수납장에 들어가는 ‘빌트인TV’ 제품을 오는 6월 출시할 예정이다. 이 제품들은 음성작동뿐 아니라 유튜브를 비롯한 다양한 컨텐츠도 시청할 수 있다. 향후 양사는 협력관계를 이어가 IoT 시장의 혁신을 선도할 서비스들을 지속해서 선보일 계획이다.

한편 신세계아이앤씨는 신세계그룹의 IT서비스 전문기업으로 간편결제 플랫폼 ‘SSG페이’를 운영하고 있으며 구글 디바이스 상품의 국내 단독 총판을 담당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한샘은 국내 인테리어 가구사 중 유일하게 구글의 인공지능 기술을 상품에 접목할 수 있게 됐다.

고학봉 신세계아이앤씨 밸류서비스사업부 상무는 “이번 제휴로 IoT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홈 구현을 통해 주거 공간의 혁신을 이룰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IT 기술을 통해 새로운 홈 IoT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식 한샘 사장은 “공간의 혁신을 선도하는 한샘과 IT 혁신을 선도하는 신세계아이앤씨의 이번 협력이 고객에게 긍정적인 변화와 혁신을 일으키길 바란다”고 밝혔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김재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9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