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물류거점
라즈말라, 독일 주요 물류시설 2곳 인수
전략적 물류센터 인수를 통해 안정적 수익 창출 기대
이지현 기자 | hohoez@klnews.com   2018년 02월 07일 (수) 10:41:55

투자회사 라즈말라(Rasmala)는 독일의 주요 물류시설 2곳을 1억 8,500만 달러에 구매했다.

<로지스틱스 비즈니스 리뷰>의 1월 30일 보도에 따르면, 라즈말라는 독일 내 새로운 아마존 물류센터를 1억 4,500만 달러(1억 2,100만 유로)에 인수한 데 이어 두 번째 물류센터를 4,000만 달러(3,300만 유로)에 인수했다.

인수한 물류센터는 스포츠용품 소매업체인 데카슬론(Decathlon)의 자회사에 임대됐고, 두 물류센터는 도르트문트 북동쪽에 위치한 Westfalenhuette 물류단지 내에 있다. 이미 라즈말라는 2017년 3월 스코틀랜드 Dunfermline에 위치한 아마존의 100만 평방미터 규모의 가장 큰 영국 서비스센터와 물류센터를 8,200만 달러(6,100만 유로)에 인수했다.

라즈말라 그룹은 최고 경영자인 자크히다리(Zak Hydari)는 “라즈말라는 순차적으로 4억 달러가 넘는 물류 자산을 인수해 안정적인 수익을 창출하는 선택을 했다. 입주가 잘 되는 물류센터는 대형 부동산 포트폴리오에서 매우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한다”고 투자에 관해 설명했다.

또한, 라즈말라의 부동산 총책임자인 나시르아카(Naseer Aka)는 “전자상거래는 지속해서 시장점유율을 늘리고 있다. 결과적으로 유통물류센터는 전통적인 소매 공간에서 임대시장 성장의 원동력이 될 것”이라며 물류센터 인수의 가치에 대해 기대를 나타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서울시, 미세먼지 심한 날엔 ‘노후경
‘택배 하염없이 기다리지 마세요’
물류시장 첨병 1톤 전기화물차 양산,
화물트럭 운전자, 사라지게 할 기술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직업 ‘물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