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항공특송포워딩
보잉, 무인 항공화물기의 프로토타입 공개
적재중량 500 파운드까지 수송 가능하도록 설계
이지현 기자 | hohoez@klnews.com   2018년 01월 23일 (화) 10:09:17

보잉은 무인 전기 수직이착륙용 화물항공기의 새로운 프로토 타입을 공개했다.

로지스틱스매니저의 1월 11일 보도에 따르면, 보잉은 미래 항공우주차량을 위한 보잉의 자체 기술을 테스트하고 개발하는데 사용하기 위해 새로운 프로토타입의 항공화물기를 발표했다.

이번에 공개한 무인항공기는 최대 500파운드(225킬로그램)의 페이로드(적재중량)를 수송할 수 있어 향후 화물 운송분야에도 투입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

지난해 10월, 승용차 수직이착륙(eVTOL) 프로토타입을 개발해온 무인기 전문회사 ‘오로라(Aurora Flight Sciences)’를 인수하기도 한 보잉의 이번 무인항공기 프로토타입은 화물항공운송(CAV) 프로토타입으로, 전기추진시스템으로 구동되는데, 수직 비행을 허용하는 8개의 역회전 날개가 있으며 길이 15피트(4.57m), 폭 18피트(5.49m), 높이 4피트(1.22m), 무게 749파운드(339kg)이다.

보잉호라이즌X의 부사장 스티브 노르드룬드(Steve Nordlund)는 “보잉의 기존 무인시스템 기능을 기반으로 개발된 새로운 CAV 프로토타입은 자율 화물운송·물류 및 기타 운송응용분야에서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한다”고 이번 발표에 대한 잠재적 의미를 밝혔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단독] 드림택배, 운행 중단할 듯…
드림택배, 결국 운행중단 선언
[현장] 무너진 ‘드림’택배, 그들에
[속보]택배노조 전면 파업 중단, 2
을’들의 반란, ‘뭉쳐야’ 항만 물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