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물류거점
리테일은 국내 투자자, 물류는 해외 투자자 비율 높아
세빌스코리아, 정기 부동산 시장 세미나 개최
신인식 기자 | story202179@klnews.co.kr   2017년 11월 28일 (화) 18:03:34

   
 
종합부동산서비스기업 세빌스코리아(Savills Korea Co., Ltd)가 지난 11월 22일 정기 부동산 시장 세미나를 개최했다.

세빌스코리아가 주최하는 정기부동산 시장 세미나는 연 2회 개최되는 정기 행사로 이번 세미나에서는 2017년 투자시장 리뷰를 포함해 오피스시장의 리뷰 및 2018년 시장 전망, 리테일 시장의 최신 트렌드 분석, 물류부동산시장의 리뷰와 전망을 발표해 참여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2017년 투자시장 리뷰를 발표한 리서치팀 홍지은 상무는 “상업용 부동산시장에서 리테일은 국내 투자자의 비율이 높고 물류부동산은 해외 투자자 비율이 높은 특징을 나타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진 세빌스코리아 물류/유통서비스팀 최선희 차장은 물류 시장 내 최근 주목받는 지역을 소개하고 해당 분야의 최신 흐름에 대해 발표해 참석한 화주 및 투자사들에게 큰 공감을 이끌어냈다. 최 차장은 “2017년 가장 주목받은 지역은 인천이었으며 김포, 경기도 광주, 이천·용인지역이 뒤를 이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를 주체한 세빌스코리아는 영국 최대 부동산서비스기업 세빌스(Savills)의 한국지사로 23년간 국내 상업용 부동산 시장에서 쌓아온 노하우와 전문적인 데이터베이스, 170여명의 전문 인력과 3만여개에 달하는 세빌스 글로벌 오피스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고객의 자산 가치를 높이는 통합부동산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부동산 투자자문, 부동산 금융자문 및 투자일임서비스, 임대서비스, PM 서비스, 프로젝트매니지먼트, 리테일서비스, 기업/산업용부동산서비스, 물류센터 및 하이퍼마켓임대/컨설팅/개발사업 자문, 리서치&컨설팅, 가치평가 등 부동산 전 분야를 아우르는 전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물류서비스 부문을 통해 사업간 시너지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전략으로 물류서비스 강화에 힘을 싣고 있다. 세빌스코리아는 고객의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고 전문 인력의 폭넓은 경험을 바탕으로 잠재 리스크를 예측, 해결책을 제시하고, 목표 일정 및 예산 범위 내에서 프로젝트의 성공적으로 완료하여 고객에게 최고의 가치를 전달한다. 물류임차/임대컨설팅, 매입/매각자문컨설팅, 물류개발컨설팅, 리서치서비스, 자산관리서비스 등을 아우르는 고객맞춤형 토탈물류서비스를 제공하는 세빌스코리아는 프라임급 물류센터 부지 소싱 능력, 물류센터에 대한 정확한 데이터베이스, 시장 내 넓은 인적 네트워크 및 기존 타부동산 섹터에서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불어 다수의 물류센터 개발 컨설팅, 사업성 검토 컨설팅 실적을 보유하고 있으며, 물류센터매매자문, 임대 영역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특히, 물류센터 임대 부문에서는 임대 전략 수립, 임대 마케팅에 풍부한 경험을 갖춘 전문가를 통해 물건 분석부터 임대차 계약 체결 및 종결까지의 모든 과정에 대한 빈틈없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정기 부동산 시장 세미나에는 화주를 포함해 투자사, 자산운용사, 보험사, 증권사 등 약 200여 명의 부동산 전문가가 참여해 성공적으로 마무리 됐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인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8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