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인사동정
마타주, 택배로 전국 서비스 개시
CGV계양 내 공유창고 개발로 픽업지역도 확대
신인식 기자 | story202179@klnews.co.kr   2017년 09월 04일 (월) 08:53:36

   
 
짐 보관 서비스 ‘마타주’가 9월 1일부터 택배를 통해 전국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또한 CGV계양 내 유휴 공간을 공유 창고로 이용해 시너지를 극대화 한다.

먼저 택배 시스템을 도입해서비스 범위를 전국으로 확대한다. 픽업이 제공되지 않는 지역에 거주하거나 픽업 시간에 서비스를 이용하기 어려웠던 고객은 픽업 대신 택배로 맡기기 신청을 할 수 있다. 예약일로부터 3일 내에 자동 배정된 택배 기사가 방문하며 택배비는 마타주가 부담한다. 맡길 물건을 택배 기사에게 전달하면 자동으로 입고되고 고객은 마타주 앱을 통해 이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마타주는 CGV계양에 첫 번째 공유 창고를 오픈하여 인천 지역에 픽업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CGV계양은 고객들에게 부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으며 마타주는 도심지에 새로운 창고를 지속 개발할 수 있어 시너지가 기대된다. 또한 지역 주민들은 자주 가는 장소에 짐을 보관하여 고객들이 안심하고 짐을 맡길 수 있어 앞으로도 계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마타주 관계자는 “서비스 지역 확대와 고객 편의 제공은 물론 창고 개발까지, 사업 전 분야에 걸쳐 다양한 내용을 개편한다” 며 “택배를 이용한 전국 서비스와 CGV 공유 창고를 통한 인천 픽업 서비스로 지금보다 더 큰 성장을 기록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마타주 공식 웹사이트와 모바일 앱에서 확인 가능하다.

마타주는 당장 이용하지 않는 물건을 맡겼다가 필요할 때 찾아 쓸 수 있는 모바일 앱 서비스로, 좁은 집을 보다 넓게 이용하고 물건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서비스이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인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2017년 추석’, 택배 전쟁 본격
전문가들이 말하는 인천·경기 지역 물
큐익스프레스 김포고촌으로 물류센터 확
일본 물류시장, 주 4일 근무제 도입
인터뷰/박찬재 두손컴퍼니 대표이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7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