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해운항만
현대상선, 직원 해외승선교육 재개
사원/대리급 실무자 부산~상해 구간 컨테이너선 승선
신인식 기자 | story202179@klnews.co.kr   2017년 06월 13일 (화) 14:50:43

   
 
현대상선(대표이사 유창근)이 지난해 중단했던 직원 대상 해외승선교육을 올해부터 재개한다고 11일 밝혔다.

교육 대상은 입사 후 3년차 사원 27명과 지난해 미실시한 직원 등 총 43명이며, 11일 첫 항차를 시작으로 매 항차별 4명씩, 컨테이너선 10항차, 벌크선 1항차 등 9월까지 총 11항차를 실시할 계획이다.

승선 선박은 8,600TEU급 컨테이너선이며, CIX(China India Express)항로 중 부산~상해 구간에서 승선교육 후, 항공편으로 돌아온다. 벌크선의 경우는 일정에 맞춰 별도로 1항차 진행 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직원들은 현대상선 자회사인 부산 해영선박 Training Center에서 해상 안전수칙 및 선박의 구조와 특징 등의 사전교육을 받은 후, 2박 3일간 선상에서 항로 교육 및 선박 관리, 입출항 절차 등의 승선 교육을 받는다. 또한 상해 현지에서 1박 2일간 물류 시스템 견학, 법인 방문 등 총 4박 5일간의 일정을 소화하게 된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직원들의 업무 이해 확대와 역량 향상을 위해 승선교육을 재개했다”며 “승선교육을 통해 업무에 필수적인 지식을 습득하고, 외국 현지문화도 체험할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밝혔다.

승선교육은 실무를 담당하는 사원~대리급 직원들이 컨테이너선에 직접 승선해 해운업무 및 물류시스템의 이해와 역량 향상을 도모하고자 매년 실시해 왔으나, 지난해에는 자구안 진행 등의 사유로 실시하지 못했다.

한편, 현대상선은 글로벌 기업으로서 임직원들의 외국어 역량 강화를 위해 기존 온/오프라인 어학강좌 외에 전화외국어 과정을 지난 3월 신설했으며, ‘Global 지역전문 과정’과 ‘라틴 아메리카 산책’ 강의 등 다양한 수요 맞춤형 글로벌 교육을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 물류신문(http://www.kl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인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인기기사
‘2017년 추석’, 택배 전쟁 본격
택배시장 징벌적 벌금, 수익에 최대
전문가들이 말하는 인천·경기 지역 물
CJ대한통운, ‘새벽배송’ 시장 키운
큐익스프레스 김포고촌으로 물류센터 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04157)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210 (주) 물류신문사  |  대표전화 : 02-749-5445  |  팩스 : 02-749-5456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052  |  등록연월일 : 2005년 9월 12일  |  발행인 : 장대용  |  편집인 : 김성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우
Copyright © 2017 물류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klnews.co.kr